원로 문인 구인환 교수 별세


원로 소설가 구인환 서울대 명예교수가 9일 별세했다. 향년 91세.

소설을 창작하는 작가로서뿐 아니라 소설 문학을 연구하고 비평하는 학자로서도 큰 족적을 남겼다는 게 문학계의 평가다. 충남 서천에서 태어난 구 교수는 서울사대 국어교육과와 동국대 대학원 국어국문학과를 나와 서울대에서 문학박사를 받았다.

고등학교 교사와 서울여대 조교수를 거쳐 1972년부터 1995년까지 서울사대 국어교육과 교수로 후학을 가르쳤다.

한국문인협회 부회장, 서울대 국어교육연구소장, 한국소설가협회 대표위원 등을 역임하면서 학계와 문단 양쪽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였다. 주요섭문학상, 한국소설문학상, 한글문학대상, 최우수예술가상, 순수문학대상, 대한민국문학상 등을 받았고 국민훈장 동백장이 추서됐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발인은 12일 오전 7시. (02)2258-5940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